Letter on the Occasion of True Mother’s World Speaking Tour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a Heavenly World (7)

Following is the seventh letter from Dr. Young Ho Yun, Secretary-General, Cheon Jeong Gung Headquarters, on True Mother’s 40-Day Cosmic Canaan Course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Cheon Il Guk, written on November 27, 2019 (11.1 in the 7th year of Cheon Il Guk)

Beloved Cheon Il Guk leaders, blessed families!

May Heavenly Parent’s and True Parents’ blessings and grace be with you.

Today, the 1st day of the 11th month by the heavenly calendar (November 27), True Mother, for whose coming the president of Niger and its people have waited a long time, finally arrived in Niger to bless the nation.

I left Taiwan for Niger a day before True Mother departed, in order to check on the general preparations for the events as well as preparations for True Mother herself, so I arrived a day before True Mother. Upon my arrival, I immediately held a meeting with our leaders in Niger. Yesterday, I also had a meeting with the Prime Minister of Niger at his official residence. The meeting was initially supposed to last for 30 minutes, but we ended up talking for two hours.

At the meeting with the Prime Minister, I introduced the recent rallies in Cambodia and Taiwan, True Mother’s activities there, and why True Mother was coming to Niger. I also introduced True Mother’s vision on the realization of “Blessed (Heavenly) Africa” through the “Blessed (Heavenly) Africa Project” (10 separate projects), and the firm establishment of the Pacific Rim Civilization through the realization of “Blessed (Heavenly) Africa.”

Africa, in particular, has suffered from a history of suppression and subjugation as a result of the Atlantic Civilization that degenerated into one that conquered and took things from other countries. I conveyed True Mother’s hope and request for Africa, that Africa participate in the Pacific Civilization that is based on the true-love culture of heart that lives for the sake of others—a civilization prepared by Heaven at the final stage of His providence—and to have Africa record a new history of blessings and joy. In response, the Prime Minister of Niger expressed his determination to actively support and participate in this vision, and even promised to welcome True Mother in person at the airport.

When the president of one nation visits another nation, the visit is usually classified in one of these four categories: a state visit, an official visit, a business visit, or a personal visit. In the case of a “state visit,” it is the norm for a minister of that country to take charge of protocol for the visiting president. But to have the Prime Minister, instead of a minister, welcome the visiting guest in person at the airport can be seen as their greatest expression of respect for the guest. I was tremendously grateful. After meeting with the Prime Minister, I was interviewed by Niger national television about our meeting.

Today marks True Mother’s arrival in Niger to preside over the Africa Continental Summit. Niger is filled with excitement over True Mother’s visit. This is because the Niger government and people firmly believe that True Mother will bring heavenly fortune to Niger.

True Mother arrived at 2.30 PM. As soon as she disembarked from the plane, government representatives from Niger welcomed True Mother with the greatest respect. I have seen many standards of protocol applied in welcoming True Mother for national level events, and this has been the best by far.

First of all, True Mother’s plane landed at a section of the airport that is exclusively for presidential use, instead of the regular passenger aircraft section. True Mother also used the presidential lounge. She was welcomed by all the top government officials of Niger including the Prime Minister, all the ministers of the Niger government including the Minister of Foreign Affairs, the Minister of Economy and Finance, as well as the Africa Union Minister of Special Affairs, the Chief Presidential Secretary, the Head of the Protocol office, and many others. 

The red carpet, usually reserved for state guests, was laid out over a distance of 100 meters from the plane all the way to the presidential lounge. As soon as True Mother disembarked, the Prime Minister personally guided her to the lounge along the red carpet. As they walked Mother was shown respect and saluted by a military guard of honor made up of some 150 army servicemen and welcomed with a performance offered by the top traditional dancers of Niger. The Prime Minister explained everything in detail to True Mother as they walked together. At the presidential lounge, she had a brief talk with the Prime Minster, and then moved to her hotel with the presidential car, a bullet-proof vehicle provided by Niger President Mahmadou Issoufou.

Around Niamey, the capital, some 5,000 military and police officers are charged with preserving security and protocol for the event. Possibly for this reason, I did not see a single car on the way to the hotel. Only True Mother’s car, with a military and police escort, was on the road. On special orders from the president, Niger’s minister of foreign affairs accompanied True Mother in the car from the airport to the hotel.

True Mother received the energetic cheers of our members on her arrival at the hotel. Then in her room, she was greeted by some 30 African leaders including Africa Regional Group Chair Bakary Camara, UPF-Africa Chair Kathy Rigney, as well as international leaders including UPF International President Thomas Walsh, and UPF Vice President Dr. Taj Hamad. True Mother received a report from Mrs. Kathy Rigney on the preparations for the upcoming events.

True Mother truly does not rest. Our Heavenly Parent did not rest for even one second during His work of creation, nor since the human Fall of humankind, nor during the providence of restoration has our Heavenly Parent rested. Similarly, Heavenly Parent’s only begotten Daughter, True Mother—just as they say, “Like father, like daughter”—has continued on behalf of Heavenly Parent without even a second of rest.

Though it had been agreed in advance that True Mother would not attend the welcoming banquet hosted by the President of Niger, True Mother accepted his earnest request that she attend, even though she was physically exhausted. The banquet began at 8 PM and some 300 VIPs including, former and incumbent heads of state, parliamentarians, and ministers attended. True Mother entered the banquet hall with the President. She was seated at the center of the banquet table and conversed with the president as they watched some specially prepared entertainment. It was nice to see the president explaining each of the performances to True Mother.

After asking for the President’s understanding, True Mother returned to her room to prepare for the following day’s event. True Mother chose to attend this extra schedule out of respect for the President and the devotion and kind attendance he had shown her at the welcoming ceremony at the airport. She is truly our gracious Mother.

Respected leaders and blessed families!

The African Continental Summit 2019 and the state-hosted Family Renewal Festival for Peace will begin tomorrow (November 28) here in Niger. The reason this summit is on a continental level is because the African Union (AU), the Economic Community of West African States (ECOWAS, which is made up of 15 countries in West Africa; current chair country is Niger; current chairman is President Mahamadou Issoufou of Niger), the G5 Sahel (made up of the five Sahel countries: Burkina Faso, Chad, Mali, Mauritania, and Niger), and UPF will be co-hosting it.

Since São Tomé and Príncipe become the model for national-level restoration, this is True Mother’s first course to create a model of a continental-level restoration. In fact, True Mother’s vision and course for continental restoration was not to be undertaken until 2027. However True Mother has advanced that course by 7 years and this year, as a prelude, she will be carrying out this Summit and Blessing.

True Mother is going a path that no one else has taken or walked and she is forging that path on her own. This is a great challenge, and a great course.

Leaders and Blessed families, I would like to ask all leaders and members to offer profound devotions for True Mother’s long life and good health.


참어머님 신세계 안착을 위한 세계순회 서신 (7)

사랑하는 천일국 지도자, 축복가정 여러분!

하늘부모님과 참부모님의 축복과 은총이 함께 하기를 기도합니다.

오늘 천력 11월 1일, 니제르 대통령은 물론 니제르 전 국민이 그토록 기다리던 참어머님께서 니제르를 축복하시기 위해 오셨습니다.

저는 대만 대회 후 참어머님을 모시다, 니제르 대회 전반과 참어머님을 모시는 준비를 하기 위해 하루 전인 어제 니제르에 입국했습니다. 입국하자마자 아프리카 지도자들과의 회의와, 어제는 니제르 수상 관저에서 수상과의 미팅을 했습니다. 수상과의 미팅은 원래는 30분 예정되어 있었는데, 2시간 가깝게 이어졌습니다.

저는 최근 캄보디아와 대만 대회에 대한 소개와 함께 현재의 참어머님 근황, 그리고 참어머님께서 왜 니제르에 오시는지, 아울러 “신아프리카 프로젝트”(10가지 프로젝트)를 통한 “신아프리카 실현”, 그리고 “신아프리카 실현”을 통한 “태평양 문명권 안착”에 대한 참어머님의 비전 등을 소개하고 설명했습니다.

특별히 아프리카가 과거 빼앗고 정복하는 문명으로 전락한 ‘대서양 문명권’으로 인해 정복과 억압의 역사였다면, 섭리의 마지막 한 때를 위해 하늘이 준비하신 위하여 사는 참사랑의 심정문화에 기반한 ‘태평양 문명권’에 아프리카가 동참해 축복과 행복의 역사를 써내려갈 것을 바라시는 참어머님의 당부를 전했습니다. 이에 수상은 참어머님의 비전에 적극 동참하겠다 결의했고, 내일 참어머님을 모시기 위해 본인 직접 공항에 나가겠다는 파격적인 약속까지 해주었습니다.

일반적으로 한 나라의 대통령이 다른 나라를 방문할 때는 크게 <국빈방문>, <공식방문>, <실무방문>, <사적방문>의 네 가지 형태가 있습니가. 그리고 <국빈방문>의 경우 일반적인 프로토콜 상 해당국가의 장관이 의전을 담당하는 것이 통상적입니다. 그런데 장관이 아닌 수상이 직접 공항에 환영을 위해 나온다는 것은 방문자에 대한 최고의 예를 표하겠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기에 모시는 입장에서 저는 참으로 감사했습니다. 수상과의 미팅 후 저는 니제르 국영방송과 오늘 미팅에 대한 인터뷰를 했습니다.

참어머님께서 아프리카 대륙단위 서밋을 주관해주시기 위해 왕림해주시는 오늘이 밝았습니다. 니제르는 설레임으로 가득찼습니다. 왜냐하면 이 나라 정부와 국민들은 참어머님께서 이 나라에 하늘의 천운을 가져오심을 믿기 때문입니다.

참어머님께서는 2시 30분에 니제르에 귀국하셨습니다. 비행기에서 내리시자마자 니제르 정부는 최고의 예를 참어머님께 보여었습니다. 제가 지금까지 국가단위 행사를 진행하면서 경험하지 못한 최고의 환영의전이었습니다.

우선 참어머님께서는 일반 공항이 아닌 대통령 전용공항으로 입국하시었습니다. 그리고 대통령 라운지를 사용하시었습니다. 그리고 니제르 수상을 비롯해 외교부 장관, 기획재정부 장관, 경제부 장관 등 장관 전원과, 아프리카 유니언 에이전시 특임장관, 대통령 비서실장, 의전실장 등 니제르 최고 정부 관료들이 모두 나와 참어머님을 영접했습니다.

특별히 국빈에게 예우하는 레드카펫을 비행기에서 대통령 라운지까지 100여 미터를 준비해주어 참어머님께서는 비행기에서 내리시자마자 수상의 안내를 받으며 레드카펫을 밞으며 라운지로 향하셨습니다. 가는 도중 약 150여 명의 니제르 국군의 의장단 사열과 예를 받으시고, 다른 한쪽 편에 다다라서는 니제르 최고의 전통댄서들의 공연을 통한 환영을 받으셨습니다. 수상은 하나하나 세심하게 어머님께 설명을 해주었습니다. 그리고 대통령 라운지에서 수상과 약간의 환담을 나누시고, 참어머님께서는 이수우프 니제르 대통령이 직접 내어준 전용차(방탄차)를 타시고 호텔로 향하셨습니다.

니아메 수도 인근에는 금번 행사를 위해 5,000여 명의 군경이 경호와 의전을 맡고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호텔로 가는 도중 단 한 대의 차도 보지 못했습니다. 오직 군경의 에스코트를 받는 어머님 차량만 도로를 달렸습니다. 차량에는 니제르 외교부 장관이 대통령의 특명을 받고 공항에서 호텔까지 참어머님과 함께 동행하였습니다.

호텔에 도착한 어머님께서는 열렬한 식구들의 환영을 받고, 룸에서 바카리 카마라 아프리카 총회장과 케시 리그니 아프리카 천주평화연합 의장 등 아프리카 지도자들 30여 명과 토마스 월시 천주평화연합 세계의장, 타지하마드 부의장 등의 인사와 케시 리그니 의장의 행사 전반에 대한 보고를 받으셨습니다.

어머님은 참 쉼이 없으십니다. 인간의 창조와 타락, 그리고 복귀섭리를 전개하시는 하늘부모님께서 단 1초의 쉼 없이 섭리를 전개하시는 것처럼, 하늘부모님의 독생녀이신 참어머님께서도 ‘부전여전’(父傳女傳)이듯 하늘부모님을 위해 단 1초의 쉼도 없이 일정을 보내셨습니다.

이미 오늘 개최된 대통령 주관 환영만찬에 참석하지 않는 것으로 협의되었음에도, 니제르 대통령의 간절한 요청으로 참어머님께서는 피로하신 성체이심에도 불구하고 그 정성을 귀히 받으시고 참석해주시었습니다. 저녁 8시에 시작된 만찬에는 전현직 정상과 국회의장, 장관 등 VIP 3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대통령과 함께 입장하신 참어머님께서 만찬 테이블 중간에 좌정하시어 대통령과의 환담을 하시며 특별공연을 관람하셨습니다. 공연 하나하나를 참어머님께 설명하는 대통령의 모습은 참으로 좋았습니다.

그 뒤 내일 대회를 위해 대통령에게 양해를 구하고 참어머님께서는 룸으로 돌아오시었습니다. 공항 환영의전 등 극진히 참어머님을 모신 대통령의 정성에 대한 예우로 참어머님께서는 무리한 일정이심에도 참석하시어 자리를 빛내주신 것입니다. 자애로운 우리 어머님이십니다.

존경하는 지도자, 축복가정 여러분!

내일부터 “2019 아프리카 대륙 서밋”과 “국가주관 참가정 축복식”이 이곳 니제르에서 시작될 예정입니다. 금번 서밋이 대륙단위의 서밋인 이유는 “아프리카 유니언”(AU)과 “서아프리카 경제 공동체:(ECOWAS, 서아프리카 16개국 참가, 현재 의장국은 니제르이며, 이수우프 대통령이 의장임)와 ”G5 국가연합“과 ”천주평화연합“이 공동 주최로 금번 행사를 개최하기 때문입니다. 상토메 국가단위 복귀의 모델을 제시하신 후, 대륙단위 복귀의 모델을 보여주시기 위한 참어머님의 첫 번째 노정입니다. 사실 대륙복귀는 2027년까지의 참어머님 비전이요 노정인데, 참어머님께서는 그 노정을 7년 당겨 올해, 그 전초전으로 금번 서밋과 축복식을 집전하시게 됩니다.

아무도 가보지 않고, 아무도 걷지 않았던 길을 참어머님께서 직접 길을 만드시고 걷고 계십니다. 위대한 도전, 위대한 노정이십니다.

지도자, 식구 여러분! 참어머님의 성수무강과 성심의 강념하심을 위해 지도자님과 식구님들의 많은 정성 부탁드립니다.

2019년 11월 27일(천일국 7년 천력 11월 1일)

천정궁 본부 윤영호 사무총장 드림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